레이어 닫기

신용정보 보호방침

하이스탁론의 신용정보 보호방침 입니다.

개인신용정보 수집 제공 이용 동의서

㈜에스앤씨시스템즈 귀하

'귀사가 본인으로부터 취득한 개인신용정보를 귀사가 본인의 개인신용정보를 수집. 이용하거나 제3자에게 제공하고자 하는 경우에는 개인신용정보법 제15조제1항제1호, 제17조1항제1호 및 신용정보의이용및보호에관한법률 제32조제1항, 제33조 및 제34조에 따라 본인의 사전 동의를 얻어야 합니다. 이에 본인은 귀사가 본인의 개인신용정보를 아래와 같이 이용하는데 동의합니다.

1. 개인신용정보를 제공받는자 : ㈜에스앤씨시스템즈, ㈜KG에셋

2. 개인정보이용목적 : 대출상품 안내, 사은행사 및 판촉행사, 대출이용 권유를 위한 전화 또는 SMS 서비스 제공 등의 마케팅 활용, 고지사항

3. 이용 또는 제공하는 개인정보의 항목 : 성명, 휴대전화번호, 이메일 등

4. 개인정보의 보호 및 이용기간 : 5년

5. 개인정보의 제3자 제공 및 공유 : 주식매입자금대출 서비스 과정에서 대출여부 확인을 위해 여신금융기관과 정보공유

업무제휴 금융사 : 한화손해보험, 저축은행(한화, 동부, 더케이, 인성, 스마트, 동양, 우리금융, 현대스위스), 우리파이낸셜, 캐피탈(하나, 효성, 우리) 등 그 외 (주)에스앤씨시스템즈가 제휴한 금융사

6. 연락 중지 및 동의 거부시 불이익

"신용정보의 이용 및 보호에 관한 법률" 제37조 제2항에 따라 연락 중지를 회사에 요청할 경우 요청일자로부터 1개월이내에 연락을 중지함. 또한 동의를 거부할 권리가 있으며 동의를 거부할 경우 대출상담 서비스가 진행되지 않음

본인은 위 내용에 동의합니다.

닫기

증권사별 상품안내 레이어

닫기 증권사별 상품안내 바로가기
증권사별 상품안내 바로가기

1:1 SPEED

상담신청

스탁론마켓리서치

게릴라 투자정보

뷰페이지
제목 `1조를 넘어라` 삼성바이오는 매출, 셀트리온은 영업익
작성일 2021-01-21 작성자 관리자


`1조를 넘어라` 삼성바이오는 매출, 셀트리온은 영업익



삼성바이오, 작년 매출 컨센서스 1조795억
셀트리온, 올해 영업이익 9726억원 예상


코스피 시가총액 6위의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가 오는 26일 작년 4분기 및 연간 실적을 발표한다. 사상 처음으로 연매출 1조원 달성에 성공할지 관심이 모아진다. 지난 2019년 ‘매출 1조원 클럽’에 가입한 셀트리온(068270)은 올해 영업이익 1조원 달성에 도전한다.



삼성바이오, 작년 매출 1조원 달성 ‘유력’


21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가 집계한 증권사 컨센서스에 따르면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작년 4분기 매출 2899억원, 영업이익 672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전분기보다는 각각 5.6%, 18.9% 증가한 수준이지만 전년 동기 대비로는 13%, 44.7%씩 줄어든 수치다.


진홍국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작년 3분기에 있었던 유지보수로 1공장의 가동률이 전분기 대비 하락하면서 4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감소할 전망”이라며 “일시적인 매출 감소와 2019년 4분기에 이례적으로 높았던 영업이익에 대한 기저효과로 영업이익도 1년전보다 줄어든 것”이라고 설명했다.


연간으로는 삼성바이오로직스가 작년 매출 1조795억원과 영업이익 2675억원을 올렸을 것으로 집계된다. 2011년 삼성바이오로직스 설립 이후 9년만에 연매출 1조원 달성이 유력해 보인다. 매년 빠른 실적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올해 매출 1조3210억원, 영업이익 3746억원을 창출할 것으로 추정된다.


김지하 메리츠증권 연구원은 “작년 4분기부터 3공장 가동률이 상승하면서 올해 매출 증가 및 원가율 개선 효과가 있을 것”이라며 “비어바이오테크놀로지(Vir)·글락소스미스클라인(GSK)의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성공시 상업화 물량 생산으로 계약금액 증액 기대감이 존재한다”고 말했다.


서근희 삼성증권 연구원은 “고용량에 대한 FDA 허가는 올해 상반기에 예상되는 만큼 대량 생산 수요는 올해까지 이어질 것”이라며 “2020년 29%였던 3공장 가동률은 올해 일라이릴리, 비어바이오테크놀로지 등 FDA 승인 전제시 71%까지 상승할 것으로 추정된다”고 분석했다.



셀트리온, 올해 영업이익 1조원 달성 ‘관심’


셀트리온은 작년 4분기 매출 5200억원, 영업이익 2438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전분기 대비 매출과 영업이익이 소폭 감소한 수준이지만 전년 동기 대비로는 각각 35.9%, 113.5% 늘어난 수치다.


이명선 신영증권 연구원은 “렉키로나주의 개발 및 생산에 집중하다보니 작년 4분기 바이오의약품 매출이 전분기보다 줄었지만 올해 실적에 휴미라 바이오시밀러 CT-P17과 렉키로나주의 매출이 추가될 가능성은 높아졌다”며 “바이오시밀러 기업에서 글로벌 항체 신약 개발 기업으로 거듭나고 있다”고 말했다.


연간 기준 셀트리온의 컨센서스는 작년 매출과 영업이익이 각각 1조8681억원, 7647억원, 올해는 2조3416억원과 9726억원으로 집계됐다. 연간 실적 개선세가 점점 가팔라지는 모습이다. 특히 올해 영업이익 1조원 달성이 가시권에 들어왔다. 2019년 매출 1조원 등극에 이어 2년만에 영업이익 1조원 달성에 성공할지 관심이 모아진다.


한병화 유진투자증권 연구원은 “렉키로나주는 1~2월에 미국 FDA와 유럽 EMA에 긴급승인을 신청하고 오는 2분기 안에 승인과 수출이 동시에 시작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1인당 해외 시장 약가를 200만원으로 가정해서 올해 30만명분 6000억원, 내년 15만명분의 매출액 3000억원을 추정한다”고 말했다.


이데일리


※ 투자유의안내

본 게시판의 정보는 참고자료일 뿐 당사의 견해와 무관하며, 해당종목의 가치 또는 상승, 하락을 보장하지 않습니다.

증권투자는 투자자 자신의 판단과 책임에 따라 하여야 하고, 그 결과가 투자자 본인에게 귀속됨을 양지하시기 바랍니다.

애플도 탐내는 '폴디드 줌' 카메라…수혜주는 어디

중소형株의 시간이 온다

rms협의회

copyright(c) 2014 S&CSYSTEMS. ALL RIGHT RESERVED.   MASTER@HISL.CO.KR

(주)에스앤씨시스템즈   대표이사 김복선   사업자등록번호 211-87-51911   TEL 1599-2119   FAX 02-3442-2428

주소 서울시 강남구 강남대로136길 23, 2~3층(논현동, 시스터빌딩)

광고 및 제휴문의 02-3442-6700